안녕하세요, 희야입니다~

오늘은 귀 옆에 작은 구멍, 전이개누공(Preauricular)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전이개누공이란 태아가 귓바퀴가 만들때 귓바퀴가 잘 융합되지 않아 작은 홈이 발생하게 되어 귀에 아주 작은 구멍이 만들어지게 되는데 이 것이 귀앞작은구멍 '전이개누공'이라고 불리는 질환이랍니다.

전이개누공은 선천적인 기형으로 선천성 이루공이라고도 부릅니다.


전이개누공은 우리나라 100명중 2~3명이 전이개누공을 가지고 태어난다고 합니다.

즉, 우리나라 기준으로 2~3% 되는 아이들이 전이개누공을 가지고 태어난다는 것이지요.


사진 출처 : 이데일리


전이개누공은 평소에는 큰 증상이 없다 고름이 나는 등 부어오르는 귀 염증으로 이비인후과를 많이 방문하시게 되면서 본인이 전이개누공이라는 사실을 알게 되는 경우가 많다고 합니다.


그렇다면 이 전이개누공은 어떻게 치료해야 할까요?

선천적으로 귀에 전이개누공이 있지만 따로 귀가 붓거나 염증을 통해 고름이 나오지 않는 정상적인 상태에서는 수술은 필요치 않다고 합니다.

허나, 자꾸 구멍이 부어 고름이 나온다면 부위를 절개하거나 주사바늘을 이용하여 고름을 빼내어야 합니다.


하지만 이느 근본적인 치료가 아니기 때문에 평소에 염증이 생기지 않도록 관리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이렇게 관리함에도 불구하고 전이개누공이 붓고 고름이 나는 상태가 반복된다면 수술을 고려해야 할 것입니다.




전이개누공으로 염증이 한번이라도 났다면 대부분의 경우 재발의 위험성이 매우 높다고 알려져 있기 때문에 수술을 하는 경우가 매우 높다고 합니다.

수술 또한 하고 싶다고 바로 할 수 있는 것이 아니라 염증이 가라앉은 후 할 수 있으므로 항생제 등으로 염증을 다스린 후 수술을 해야 한다고 합니다.

또한 여러번 재발하면 그 상처가 점점 커지기 때문에 그로 인한 것도 고려해보셔야 할 것 같다는 말씀 드리며 글 마치겠습니다.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하트 (♡)를 꾹 눌러주세요~


  1. 소액결제 현금화 2018.03.23 10:33 신고

    아 이걸 전이개누공이라고 부르는군요
    다행히 염증이 있은적은 없지만
    항상 조심해야 겠네요

+ Recent posts